즐겨찾기추가 | 이메일
DPAK회원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 DPAK 회원으로 가입하지 않으신 분은 [DPAK회원]을 체크해제하세요

엘리사 이야기

엘리사가 좋아하는 말, 글... 등등 여러가지 이야기를 편하게 올리고자 합니다.
보시고 좋은 말씀들 남겨 주세요.....^*^

하나님께서 원하시는 찬양을 ! 2013.06.11 23:50:11
조회수
412
추천수
0
한진수(엘리사) *.*.94.47
1. 교회에서 논의되었던 교회음악의 요소

   교회에서 쓸 수 있는 음악의 선별기준과 예배에 사용할 수 있는 악기와 사용할 수 없는 악기의 기준 등 예배에 있어 음악의 문제는
   현재에만 일어나는 문제만은 아니었습니다.
   18세기 말 만들어진 피아노가 그랬고, 모차르트(1756~1791)는 그의 음악에 음표가 너무 많다는 이유로 비난을 받았으며,
   바하(1685~1750)의 경우는 교회음악이 너무 기악적 이라는 충고를 들었습니다.

   트랜트 종교회의(The council of Trent 1545~1563)에서는 당시 교회에서 사용되던 예배음악에 대해 다음과 같은 비판의
   소리가 있었습니다.
   첫째, 교회음악이 세속화 되어가고 있다는 점입니다.
   둘째, 복잡한 다성적 선율로 인하여 회중들이 가사의 내용을 알아들을 수 없다.
   셋째, 교회 내에서의 과다한 악기 사용.
   넷째, 성가대원의 불경건함과 나쁜 발음 등.

   우리는 자칫 자신의 전통과 습관에 근거한 교회 음악적 안주나 편견을 갖지 않도록 해야할 것이며 '새 노래로 찬양하라'는
   하나님 말씀의 의미도 생각해 보아야 할 것입니다.


2. 종교지도자들의 교회음악에 대한 견해들

   * 루터 : 교회에서 가능하면 음악을 많이 써야 한다.

   * 칼빈 : 다성음악을 제한, 악기사용 제한, 독창 제한.

   * 쯔빙글리 : 교회에서 음악은 불경건하다는 견해


3. 사탄의 음악은 과연 있는 것일까 ?

   음악은 사람을 움직이는 힘이 있습니다. 옛부터 음악은 사람에게 즐거움과 기쁨만을 주는 것이 아니라 마음과 육신을
   조정하는 보이지 않는 큰 힘이 있다고 믿어져 왔습니다. 음악은 사람을 살리기도 하고 죽이기도 합니다.
   이러한 음악의 힘을 알고 인간을 파멸로 몰고 가려는 자가 있으니 그 자가 사탄인 것입니다. 그는 음악에 관한 누구보다도
   정통하며 뛰어나기 때문에 우리는 그의 존재와 음악에 대하여 알고 대처해야 할 것입니다.


4. 사탄에 대한 성경의 기록

   성서학자들은 사탄의 처음의 상태와 타락을 대부분 이사야 14:3~24 와, 에스겔 28:1~19 구절이라고 말합니다.


5. 사탄의 음악

   "네가 지음 받던 날에 너를 위하여 소고와 비파가 예비되었도다" (에스겔 28:13)
   최근에 대중음악에 나타난 사탄의 활동에 대하여 많은 책들이 나왔습니다.
   음악이 사탄의 도구가 되었다면 그 음악은 어떤 형태이고 그의 음악은 어떤 목적으로 사용되고 있을까요 ?
   사탄의 음악은 점점 아름다워지고 감각적이며 그 기교가 더하여 많은 사람 특히 청소년들이 환호하며 깊게 빠져
   들어가고 있습니다.


6. 록 음악에 나타난 사탄의 영향

   60년대 록큰롤이 나오기까지 대중음악을 사탄의 음악이라고 심각하게 생각하는 사람은 거의 없었습니다. 그러나
   1956년 남부출신 엘비스 프레슬리의 등장과 함께 팝 음악의 심각성은 서서히 드러나게 되었습니다. 이때 비로소
   교회지도자들은 청소년의 타락과 록 음악의 관계를 심각하게 조사히기 시작했습니다.
   1964년 비틀스의 출현으로 사탄의 역사는 더 구체적으로 나타나게 됩니다.
   여기에 백워드 매스킹(backward masking)수법을 사용하여 '사탄을 찬양하라'는 등의 악한 메시지를 인간의 무의식에
   깊이 자리잡게 합니다.

   록음악의 연주자였다 하나님을 믿고 하나님만을 연주하는 에릭 바걸은 그의 책에 록 음악의 성격을 10가지 요소로 정리하고 있습니다.
   1) 반역
   2) 폭력
   3) 허무주의 와 절망
   4) 도피주의
   5) 마약
   6) 섹스
   7) 자살, 살인
   8) 신비주의
   9) 사탄숭배
   10) 하나님, 예수님 모독

   그러나 요즈음은 이러한 이야기에 만성이 되어 하나의 사회적 현상 정도로 가볍게 생각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 우리는
   자신들도 모르는 사이에 신나는 음악을 들으며 사탄의 메시지를 받고 파멸의 구렁텅이로 빠져들고 있는 것입니다.


7. 뉴 에이지 음악에 나타난 사탄의 요소

   1980년대 무명의 피아니스트가 내놓은 그저 부담없이 틀어놓고 명상에 잠기기 좋은 단순한 음반이 100만장 이상 팔리게
   되었습니다. 이 피아니스트가 조지 윈스톤입니다. 온 몸과 마음을 편안하고 풀어지게 만드는 뉴 에이지 음악은 이제는
   레코드 가게에서 한 코너가 따로 있을 정도의 음악의 한 장르가 되었습니다.
   뉴 에이지 음악의 특징을 몇 가지 열거해 보면

   ◈ 가사적인 특성
     1) 성경을 들먹이나 ☞ 반 성경적입니다.
   예수님에 대하여 말하나 ☞ 적 그리스도적입니다.
   세상의 평화를 외치나 ☞ 자율적 구원 입니다.
   ◈음악적인 특성
   1) 단순한 음형의 계속되는 반복
   2) dynamics가 거의 없다
   3) 종결구(coda)가 거의 없다.
   4) 소규모 편성의 기악적인 음악이 대부분이다.
   이러한 음악 형태는 끝이 없는 것 같은 느낌을 받습니다. 즉 성서의 시간관이 직선적인데 반하여 뉴 에이지 음악은
   원적, 윤회적이라고 말할 수 있습니다.


8. 클래식 음악에 나타난 사탄의 요소

   클래식 음악에서도 고전주의 이후부터 사탄의 요소가 나타나는데 18세기 고전주의 음악은 계몽주의에 의하여 많은
   영향을 받습니다. 계몽주의는 기독교와 초자연적인 것에 대한 반발로 시작되었습니다. 계몽주의의 정신을 요약하면
   세속적, 회의적, 실증적, 합리적, 자유적, 평등적, 개인적 등이라고 말할 수 있습니다.
   점차 인본적이 되면서 음악은 더 이상 하나님의 영광을 위한 수단이 아니라 음악 자체가 목적이 되고 음악의 아름다움이
   하나님의 자리를 대신하기 시작했습니다.

   고전주의를 뒤이은 낭만주의 음악은 인본주의 사상이 더욱 확대되면 절제가 없어지고 끝없는 자유와 이루어 질 수 없는
   목표를 동경하게 됩니다.
   '방랑' '밤' '죽음' '겨울'과 같은 단어들이 낭만주의 직곡가들의 작품소재이며, 어두움의 세력이 강하게 작용하고 있는
   것을 느낄 수 있습니다.
   20세기에 이르면 음악은 더 '허무주의' 와 ' 파괴주의'로 치닫게 됩니다.
   조성, 리듬, 형식이 파괴되어 나가고 음악의 안정성이 없어지고 인간성마저 사라져 버리는 듯한 느낌을 받게 됩니다.
   불안하고 기괴하며 강렬하고 자극적인 음향들이 이방종교, 옛날 이방 신의 소재를 연주하며, 음악적 아이디어 관심을
   동양의 신비주의, 불교, 힌두교에 둡니다.

   클래식음악의 사상적 배경이 인본주의에 있다면 클래식 음악은 우리의 영적인 도움을 주지 못합니다.


9. 그러면 어떤 찬양을 하고 어떤 음악을 들을 것인가 ?

   우리가 하나님을 믿는다면 사탄의 존재도 받아들여야 할 것이며, 음악을 통한 사탄의 "영혼의 파멸"을 경계해야 할 것입니다.
   세상의 음악에 대하여 너무 과민하게 반응하지는 말고,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주신 음악적 선물을 잘 선별하고 하나님께서
   받고자 하시는 찬양으로 영광을 돌려야 할 것입니다.

   신령한 음악은 음악 자체에 있는 것이 아니라 하나님 말씀에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공지 네이버 오늘의 포토 선정. 한진수 10.10.27 1,784
9 하나님께서 원하시는 찬양을 ! 한진수(엘리사) 13.06.11 412
8 Memory 한진수(엘리사) 13.01.03 391
7 오페라의 유령 한진수(엘리사) 13.01.03 418
6 O Holy Night. 한진수(엘리사) 10.12.20 1,649
5 동생의 수혈....... 한진수(엘리사) 10.11.19 1,455
4 믿음......^*^ 한진수(엘리사) 10.11.18 1,505
3 여자가 원하는 것은....... 한진수(엘리사) 10.11.05 1,113
2 ♡ 하나님으로부터 온 편지 ♡ 한진수(엘리사) 10.11.05 1,284
1 네이버 오늘의 포토 선정. 첨부파일 한진수(엘리사) 10.10.27 1,784


아래의 16단계 그레이패턴이 구별되도록 모니터를 조정 하시면 편안한 사진감상을 하실 수 있습니다.

  • 이곳에 전시된 모든 사진은 저작권법에 의해 보호됩니다. 저작권자와 협의 되지 않은 무단 불법사용은 형사처벌을 받을 수 있습니다.
  •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합니다.

today : 2 / total : 12,379
DPAK - 한국디지털사진작가협회